끄적끄적 - 2006.08.17 16:48

좀전에 잠이 미칠듯이 쏟아져서
의자 등받이에 머리를 대고
다리는 책상밑에 넣어놓은 상자 위에 쭉 뻗어 얹고
편안한 자세로 잠이 들었다.

그런데 깊이 잠들었었나보다
번쩍 눈이 떠졌는데
잠시 여기가 어딘지, 지금 몇신지
도무지 알수가 없었다.
일순 당황......

어이어이~ 여긴 회사라구~
아무리 터치하는 사람없다지만
이건 좀 심한거 아냐??
스스로에게 자책하고
립톤아이스티 녹차맛 한잔 시원하게 마시는 중...

좀전에 너무 잤나?
여전히 머리가 멍...하네 ㅠ_ㅠ

그리고 이상한 현상 발견!!
겨울에는 낮잠자고나면 춥더니
여름엔 땀이난다.
신체의 온도조절기관도 잠에서 덜깬건가???


Tag :
 
 
분류 전체보기 (360)
Animals (190)
문화생활 (102)
끄적끄적 (68)
    +블로그 소개글
+ 와 간식이다!! (2)
+ 물만먹고 가지요~ (2)
+ 쏠이 근황 (2)
+ 간보는 쏠이 (2)
+ 스노우 어플로 찍어본 쏠 (4)
+ 쏠이는 꾸시꾸시중 (2)
+ 한시간 일찍 일어난 쏠 (2)
+ 기상시간이 점점 늦어지는 쏠 (2)
+ 아침밥 먹는 쏠이 (2)
+ 아이스방 (2)
+ 토박이가 먹던거랑 비슷한거같은..
+ 세상에나 세상에나!!! 아주 달라..
+ 편식이 무쟈게 심함 내가 잘못한..
+ 허얼...!!! 무슨 토박이와 찌룽이..
+ 딱히 카메라를 싫어하는거같진않..
+ ㅋㅋㅋ 기지개를 켜면서 걸어가는..
+ 저 동영상이 하나 더 있음. 나올..
+ ㅋㅋㅋㅋㅋ 진짜 나올동 말동 하..
+ 투명뚜껑이면 쏠이놈이 종이베딩..
+ 흠.... 집을 투명 하우스로 만들..

«   2019/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