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imals/Ssol (19.02.28~ ) - 2019.03.21 21:08


범쥐의 피스타치오 냠냠냠 동영상 ㅎㅎㅎ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오늘아침 6:50즈음 운동하려고 나가려던 참에 거실을 가로지르며 기어가는 털뭉치 발견!!

모색을보니 저건 쏠!

근데 이눔이 날보고 도망도 안가고 거실 한가운데에서 날 쳐다봄

조심스레 다가가 몸을 숙이고 손을 내밀며 ‘쏠~~’하고 부르니 날 향해 다가온다

사정거리안에 들어오자마자 쏠이를 냅다 잡아채고 집에 넣어주니

허겁지겁 물을 마시고 밥그릇에서 먹을거 몇개 볼주머니에 집어넣더니만 자기집으로 쑝 드가버림


도대체 어떻게 탈출한거야? 그제서야 정신차리고 리빙박스를 찬찬히 둘러보니

2층뚜껑을 따고 나온것이 분명하다

26cm 쳇바퀴가 좀 커서 뚜껑 철망에 닿길래 꽉닫지않고 살짝 걸쳐놓은게 화근이었나보다

디깅박스위로 올라가 자기 머리로 뚜껑틈을 비집고 열어 탈출했겠지


암튼 지금 저녁에 뚜껑철망을 반대편으로 다시 달고 꽉닫으니 쳇바퀴도 닿지않는다  

더이상 쏠이가 탈출할 가능성은 0%가 되었다 ㅎㅎㅎ

처음이자 마지막 자유였음

혹시라도 리빙박스에서 나오면서 떨어져서 다치진않았나 걱정했는데 지금보니 멀쩡한것같아 다행이다  





'Animals > Ssol (19.02.28~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소파를 탈출하고싶은 쏠! / 햄토피아 구매 ㅎㅎ  (2) 2019.03.26
무염 쿠스쿠스 2탄  (2) 2019.03.24
쏠이 탈출기  (6) 2019.03.21
무염 쿠스쿠스 맛이쩡!  (4) 2019.03.20
쳇바퀴 사이즈업!  (4) 2019.03.18
건조딸기 먹다  (2) 2019.03.17
<< prev    1  ···  32  33  34  35  36  37  38  39  40  ···  48     next >>
 
 
분류 전체보기 (355)N
Animals (185)N
문화생활 (102)
끄적끄적 (68)
    +블로그 소개글
+ 쏠이는 꾸시꾸시중 (2)
+ 한시간 일찍 일어난 쏠 (2)
+ 기상시간이 점점 늦어지는 쏠 (2)
+ 아침밥 먹는 쏠이 (2)
+ 아이스방 (2)
+ 밤의 햄찌 쏠이 등장 (2)
+ 다 갉아버리겠다! (2)
+ 두부도 뇸뇸 (4)
+ 이거먹고꙼̈ 살쪘어요 (3)
+ 햄찌카페 회원이 그려준 쏠이 (2)
+ 햄찌카페에서 그리 표현하던데 왜..
+ 오호!!! 햄찌는 그루밍을 꾸시꾸..
+ 같아보이지만 다른 날찍은 것임...
+ ㅋㅋㅋㅋ 어제 사진이랑 같은 게..
+ 저건 짧다리때문에 그런것이오 ㅎ..
+ 오호~~ 내가 먹겠군
+ 이케아에서 산 온도계인데 정밀하..
+ 엄밀히말하면 그렇다고 볼수 있지..
+ 얘는 자기집이라고 생각안하는듯..
+ 워낙 이놈이 겁이많아서 글송

«   2019/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