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imals/Ssol (19.02.28~ ) - 2019.03.12 13:23

개인적인 만족감으로 이름표를 붙였으나, 2%부족해보이던 집이 완벽해진 느낌



쏠이는 자기집에 이런거 붙은줄이나 알려나?
공주처럼 살라고 왕관도 데코로 넣어주었음

'Animals > Ssol (19.02.28~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쏠이의 맘마 도착  (4) 2019.03.13
간식먹는 쏠이  (0) 2019.03.12
집에 이름표 붙이다  (0) 2019.03.12
완벽한 야행성 햄찌 쏠이  (0) 2019.03.11
3일째... 헛개나무 갉다  (0) 2019.03.03
집에온지 이틀째...  (0) 2019.03.02
 
 
분류 전체보기 (355)N
Animals (185)N
문화생활 (102)
끄적끄적 (68)
    +블로그 소개글
+ 쏠이는 꾸시꾸시중 (2)
+ 한시간 일찍 일어난 쏠 (2)
+ 기상시간이 점점 늦어지는 쏠 (2)
+ 아침밥 먹는 쏠이 (2)
+ 아이스방 (2)
+ 밤의 햄찌 쏠이 등장 (2)
+ 다 갉아버리겠다! (2)
+ 두부도 뇸뇸 (4)
+ 이거먹고꙼̈ 살쪘어요 (3)
+ 햄찌카페 회원이 그려준 쏠이 (2)
+ 햄찌카페에서 그리 표현하던데 왜..
+ 오호!!! 햄찌는 그루밍을 꾸시꾸..
+ 같아보이지만 다른 날찍은 것임...
+ ㅋㅋㅋㅋ 어제 사진이랑 같은 게..
+ 저건 짧다리때문에 그런것이오 ㅎ..
+ 오호~~ 내가 먹겠군
+ 이케아에서 산 온도계인데 정밀하..
+ 엄밀히말하면 그렇다고 볼수 있지..
+ 얘는 자기집이라고 생각안하는듯..
+ 워낙 이놈이 겁이많아서 글송

«   2019/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