끄적끄적 - 2009.12.07 16:36

가죽장갑 잃어버리고, 새로 산 장갑.
(언제 어디서 어떻게 잃어버렸는지 몰라서 더 화난다)

또 잃어버릴테니, 저렴한 걸로 샀다.






내가 사 준 커피빈 핸드폰줄
2천원인가? 귀엽다.
(맞은편 모델은 큰하녀)


'끄적끄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디카에 있어서 '이미지센서'란  (9) 2009.12.24
이번에 지른 책들  (2) 2009.12.20
장갑과 커피빈 핸드폰줄  (6) 2009.12.07
목도리 2호  (7) 2009.12.07
장난감 월드?  (4) 2009.11.23
도심속 해질녘  (6) 2009.11.18
 
 
분류 전체보기 (363)N
Animals (193)N
문화생활 (102)
끄적끄적 (68)
    +블로그 소개글
+ 알고보니 생채소파 쏠 (2)
+ 쏠이의 근황 (2)
+ 막힌 터널을 뚫어라!!! (2)
+ 와 간식이다!! (5)
+ 물만먹고 가지요~ (2)
+ 쏠이 근황 (2)
+ 간보는 쏠이 (2)
+ 스노우 어플로 찍어본 쏠 (4)
+ 쏠이는 꾸시꾸시중 (2)
+ 한시간 일찍 일어난 쏠 (2)
+ 설사때문인것같은딩 평생 말린것..
+ ㅋㅋㅋㅋ 다시 봐도 귀엽.. 읍읍!..
+ 오랜만에 보는것같은게 아니고 정..
+ 오랜만에 보는 것 같은 기분이옹~..
+ 자기도 어쩔땐 귀찮은지 부실하게..
+ ㅋㅋㅋㅋ 참 지극정성으로 막아놨..
+ 와아~~~~!!!! 찌찌의 화신이구나!..
+ 무슨 변덕인지 요즘은 저거 안먹..
+ 다시 봐도 귀엽당 ㅋㅋㅋ 잠깐 짬..
+ 토박이가 먹던거랑 비슷한거같은..

«   2019/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