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imals/Chiro (02.07.12~17.07.29) - 2009.12.20 20:52

찌룽팔자 상팔자.. 부럽다 녀석아






 
문열어달라는 원망스런 표정
열심히 찍고 있는 나ㅎㅎㅎ


*****
감기 걸렸다. 지난 금요일, 아침부터 목소리가 좀 잠기더니
점심무렵, 급 어질어질... (이럴 수도 있구나.. 처음 경험해봄)
기침이 나오기 시작하여, 송년회도 못가고 그냥 귀가.

토요일 동네 병원에서 의사쌤에게 약 좀 독하게 지어달라고 했더니
이 선생님 정말로 독하게 지어주셨다
일요일 오후까지 어질어질 제정신 못차리고 (정신만) 공중부양하고 다녔다.
엎친데 덮친격, 두통까지 발생.
감기약 먹으랴, 두통약 먹으랴.. 약에 쩔어 지냈음.
일요일 오후에 일어나니 얼굴이 호빵되어있더라.


감기균의 경로를 분석해보자면
지난주 일욜 GN'R공연이 문제였던거 같다.


아무튼, 감기때문에, 아까운 주말을 침대와 함께 보냈다.ㅠ.ㅠ



'Animals > Chiro (02.07.12~17.07.29)' 카테고리의 다른 글

두번째로 사고치다  (6) 2009.12.23
햇살즐기기  (2) 2009.12.21
감기  (2) 2009.12.20
언제봐도  (2) 2009.12.17
햇살속에서  (4) 2009.12.16
다소곳  (2) 2009.11.30
Tag :
 
 
분류 전체보기 (334)N
Animals (164)N
문화생활 (102)
끄적끄적 (68)
    +블로그 소개글
+ 쏠이가 터널을 막는 방법 (2)
+ 질주하는 쏠 (2)
+ 홀레 단호박 이유식 (2)
+ 땅콩을 뇸뇸뇸 (4)
+ 도시락 싸는 쏠 (3)
+ 물먹는 쏠이 (2)
+ 나를 꺼내란 말이다!!2탄 (3)
+ 나를 꺼내라 어서!!! (4)
+ 터널교체 (2)
+ 화장실 도촬 (2)
+ 양이 많긴한디 우체국가기가 귀찮..
+ 터널을 갉는게 아니고 리빙박스랑..
+ 1층도 자기꺼 2층도 자기껀디 햄..
+ 에엥...???? 아무래도 1층이 자기..
+ ㅋㅋㅋㅋ 궁디도 탐스럽고 허리..
+ 맛있겠당 ㅡㅠㅡ 쏠이가 먹는 거..
+ 골든이 드워프보다 훨훨 겁이많다..
+ 그리 놀랄 정도인가..--; 골든이..
+ 헐!!!!!! 무슨 찌룽이의 환생이..
+ 쓰담쓰담하면 움찔한다능. 겁이..

«   2019/04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